파리 루부르 박물관 앞에서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nike air 2013.05.09 14:51 Address Modify/Delete Reply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

2004년 7월 정부에 있을 때, 주말에 설악산 등선대를 찾았다. 정말 힘들 때였는데
산에 오르니 모든 시름에서 벗어나는 느낌이었다.
그래서 그런지 엄청 젊어 보인다.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태현엄마 2010.08.28 06: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십대 같으셔요

  2. 전영평 2010.09.03 11:5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산에 서 계신 선생님의 모습이 그냥 '산'입니다요.

영남의 대표적 서예가인 청남 오제봉 선생님(1908-1991)은 한때 스님이셨던 분으로 부처를 
닮으셨다.
1991년 돌아가시기 얼마 전에 내게 현강이라는 아호를 주셨다.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ir max pas cher 2013.05.09 14:50 Address Modify/Delete Reply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

  2. 이구태 2014.02.20 11:4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청남 선생님의 10폭 반야심경을 80년초에 선물받아 소장하고있는데 온전히 가치를 알지못하고 소장만하고 있어 좋은곳에
    쓸수읶는지 궁금합니다
    010-9978-2442
    박영석 (이구태 )

   이 회의에서 한국이 이러닝 강국인 것을 실감했다. 내가 '이러닝 코리아'라는 발표를 했는데 호응이 뜨거웠다.  미, 중 등 각국 교육부장관들이 한국측과의 협력회의를 신청했고, 많은 나라가 이러닝 교육지원을 청했다.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경재 2010.11.18 20:0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늘에야 부총리님 블로그에 들어와 여기저기 둘러 보고 있습니다. 여기에 보니 제 사진도 2개나 있네요.

현강재의 겨울

포토갤러리 2010. 8. 16. 08:09 |
지난 겨울(2009/2010)은 무척 길었고 혹한이었다. 겨울이면 으레 한, 두 차례 80cm가 넘는 눈속에 갇힌다.
겨울이 깊어지면 사춘기 소년처럼 아스라한 심경으로 봄을 기다리게 된다.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전영평 2010.09.03 11:5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선생님. 저는 합천에 집을 지을 겁니다. 매화산 뒤에 땅을 샀구요. 그 앞으로는 1100미터
    비계산이 홀황하게 늘 서있습니다. 저는 은퇴하면, 헌강재 보다는 조금 작게, 조금 모던하게
    집한채를 짓고, 또 토굴을 만들어서 '식초 공장?'을 만들까 합니다. 선생님께도 조금 드릴께요요. 그 집에 눈이오면, 헌강재가 생각나겟지요..

내게 연구실은 가장 안락하고 평화스런 공간이었다. 퇴임을 앞두고 연구실을 정리하다 소파에 기대 아쉬움을 달랬다.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ntjerseyshop 2013.02.25 17: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장 안락하고 평화스런

  조금 슬픈 얼굴이다. 눈가에 우수가 깃들고었다. 정년을 앞두고 내방 조교 출신 제자들과 일본 여행을 했다.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강재의 겨울  (1) 2010.08.16
연구실에서 (2006년 겨울)  (1) 2010.08.15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일본 여행 중(2006/7)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다산초당에서  (1) 2010.07.14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ㅇ아슬 아슬하게 둘째가 태어나기 직전에 공부를 끝낼 수 있었다. 학위 수여식 때는 이미 두 아이의 아버지가 되었다.  
   빈 대학 총장에게서 학위 수여장을 받는 장면이다.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강재의 겨울  (1) 2010.08.16
연구실에서 (2006년 겨울)  (1) 2010.08.15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일본 여행 중(2006/7)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다산초당에서  (1) 2010.07.14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학위수여식을 마치고 빈 대학 정문 앞에서 사진을 찍었다. 벌써 40년이 넘었다. 딸 수현이가 두 살이 채 못됐고 내 처는 아들 광선이를 출산한지 10여 일 되었다. 주위에 그리운 얼굴들이 보인다.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강재의 겨울  (1) 2010.08.16
연구실에서 (2006년 겨울)  (1) 2010.08.15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일본 여행 중(2006/7)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다산초당에서  (1) 2010.07.14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산초당에서

포토갤러리 2010. 7. 14. 10:04 |

  다산은 이 땅의 모든 사회과학자들에게 가장 많은 영감을 불어넣는 큰 스승이다. 여기가  긴 유배시절, 처절한 개인적 아픔 속에서도 나라의 앞날과 민생을 걱정했던 바로 그 역사의 현장이다.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강재의 겨울  (1) 2010.08.16
연구실에서 (2006년 겨울)  (1) 2010.08.15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일본 여행 중(2006/7)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박사학위 수여식(1970)  (0) 2010.08.15
다산초당에서  (1) 2010.07.14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holesale jerseys 2012.10.12 18:28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해당 URL을 다른 사람에게 알려주면 누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