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폭탄

포토갤러리 2014. 2. 10. 07:18 |

 

 

내 처가 아직도  재활치료를 받고 있어 나도 그동안 주로 서울에 머물었다.  그러다가 지난 7일(금) 고성으로 내려 가려는데, 영동지역 대설특보가 내려 큰 눈이 지날 때 까지 한 주 더 그냥 서울에 있기로 했다. 마침 이웃집 부인께서 친절하게도 눈폭탄 맞은 우리 집 주변의 사진 몇 컷을  보내 주시며, 주위 풍경이 '가히 환상적'이라고 말씀하신다.  영동의 겨울은 서울 보다 비교적 따듯한데, 2월 중순이후 매년 한, 두차례 폭설이 내린다. 눈에 폭삭 갇히면, 지척의 옆집도 저 멀리 떨어져 있는 딴 동네처럼 아득하게 느껴진다.  벌써 눈이 1m가 쌓였다는데, 아직도 계속 내리고 있다니, 우리집 유리 천장이 멀쩡할지 은근히 걱정이 된다. '별일 없겠지'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엘리자베스 키스에 눈에 비친 코리아  (0) 2014.03.05
가장자리에서 체험한 68 혁명  (1) 2014.02.28
눈폭탄  (0) 2014.02.10
프라하의 봄  (1) 2014.02.06
연세춘추 주간 발령(1976.3)  (0) 2014.02.02
라이프 사진전 (2013.11)  (0) 2014.01.23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