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갤러리

바닷가에 나가

2021. 7. 23. by 현강

 

 

 

 

며칠 전 딸 내외와 둘째 외손자가 고성 새집을 찾아와 함께 바닷가에 나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딸이 사진을 찍어 보내 올려 본다. 내가 보아도 사진이 실물보다 젊게 나왔다. 15년 전 내가 속초/고성에 처음 내려 올 때 몸무게가 84 Kg 이었는데 지금은 71 Kg이다. 그간 해 마다 1Kg 정도씩 줄어 들었는데, 아마 농번기에 땀을 많이 흘려서 그런게 아닌가 싶다. 얼굴도 많이 탔는데, 이제 8월말이면 더 새까맣게 변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뒤에 불탄 소나무  (2) 2021.11.17
늦가을 풍경  (1) 2021.11.17
바닷가에 나가  (1) 2021.07.23
해당화 옆에서  (1) 2021.06.07
청초의 빛, 5월의 봄꽃  (2) 2021.05.16
정진석 추기경 선종  (1) 2021.05.16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