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가에 나가

포토갤러리 2021. 7. 23. 17:30 |

 

 

 

 

며칠 전 딸 내외와 둘째 외손자가 고성 새집을 찾아와 함께 바닷가에 나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딸이 사진을 찍어 보내 올려 본다. 내가 보아도 사진이 실물보다 젊게 나왔다. 15년 전 내가 속초/고성에 처음 내려 올 때 몸무게가 84 Kg 이었는데 지금은 71 Kg이다. 그간 해 마다 1Kg 정도씩 줄어 들었는데, 아마 농번기에 땀을 많이 흘려서 그런게 아닌가 싶다. 얼굴도 많이 탔는데, 이제 8월말이면 더 새까맣게 변할 것이다.   

'포토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닷가에 나가  (1) 2021.07.23
해당화 옆에서  (1) 2021.06.07
청초의 빛, 5월의 봄꽃  (2) 2021.05.16
정진석 추기경 선종  (1) 2021.05.16
봄바다  (2) 2021.04.18
벚꽃엔딩  (0) 2021.04.18
글쓴이 현강재 현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찐팬 2021.07.29 20:48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항상 건강하시길 빕니다.